인터넷신문 등록번호 : 경기,아50842   발행목적  
 
      로그인 | 회원가입

서비스 전체

[ 카빙창업박람회 ] 가맹본사 신용등급 공개

정치개혁 원하시는 분 함께해요 [ 상식이 통하는 정치 시민모임 ] 2015 . 1 . 1 ~

경주시 국회의원 공약뉴스
01bsn   

   
  경북지역 학교 내진 적용율 18.7% 불과, 전국평균 24% 밑돌아
  글쓴이 : 발행인     날짜 : 16-10-08 22:41    

경북지역 학교 내진 적용율 18.7% 불과, 전국평균 24% 밑돌아!

- 지난 5년 내진보강 연 평균 1% 수준 … 전체 학교 보강에 127년 걸려!

- 김석기의원, “학교는 지진 발생 시 대피해야 할 장소임에도 내진에 취약한 것은 심각한 문제”

 

 지난 7월 울산 앞바다에서 규모 5.0 지진이 발생한데 이어 12일에 경주 내남면에서 진도5.8의 역대 최고 지진이 일어나는 등 최근 들어 경북 지역에 지진이 빈번히 발생되고 있음에도 경북지역 학교시설 내진 현황은 18.7%(16년 8월 31일 기준)으로 전국 최저수준인 것으로 나타났다.

 

 이같은 사실은 김석기 국회의원이(새누리당·경주) 경북교육청으로 제출 받은 「학교시설 내진현황」국감자료를 통해 드러났다. 이 자료에 따르면 경북지역 학교시설 내진 적용건물은 초등학교 468개교 1,220동(건물) 중 206동(16.9%), 중학교 271개교 473동 중 88동(18.6%), 고등학교 191개교 927동 중 165동(20.8%), 특수학교 8개교 34동 중 9동(26.5%)으로 총 938교 2654동 중 496동(18.7%)으로 나타났다. 이는 전국평균 24%에 한참 못 미치는 수치다.

 

 또한 김 의원이 경북교육청으로 제출 받은「내진보강 수행 중 및 예정인 사업 현황」,「학교내진 연도별 예산 배정 및 집행 내역자료」에 의하면 2011년부터 2015년까지 최근 5년간 113개교 133동(5.8%)을 내진 보강 한 것으로, 연평균 1%에 수준 그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그마저도 올해(2016년)는 예년의 반 정도 수준인 11교 14동(0.6%)으로 더욱 줄어들었으며, 2017년부터 2020년까지 매년 17개교 17개동만이 예정되어있다.

 

 한편, 학교시설은 지진ㆍ화산재해대책법 제14조에 따라 면적에 상관없이 내진설계 대상 건물로 지정되어있다.

 이와 관련 김석기 의원은 “경주에서 발생한 진도5.8의 사상 최고 지진이 방과 후 저녁시간에 발생한 것은 불행 중 천만다행”이라며, “학교는 평소 많은 학생들이 모여 있는 곳일 뿐만 아니라, 지진 발생 시 학교운동장이 대피장소인 만큼 내진 적용에 각별히 신경 써야 하는 곳”이라고 말했다.

 

 이어 김 의원은 “현재와 같은 속도로 보강 사업이 이루어지면 전체 학교 내진 보강에 127년은 걸릴 것”이라며, “한반도, 특히 경북지역은 더 이상 지진의 안전지대가 아닌 만큼 예산을 추가 확보해 서둘러 학교시설의 완벽한 내진 적용을 갖춰 나가야 할 것”을 촉구했다.








 

후원하기. 위/아래/옆 후원광고 클릭 및 이용해 주세요. 감사합니다.
[ 공약뉴스 - 투표정보. 투표하고 감시하면 정치바뀐다 ] --- 소개 ---->
저작권자(c)
공약뉴스 출처 밝히고 무단 전재-재배포 가능

  트랙백 주소 : http://www.cabing.co.kr/bbs/tb.php/05gybukgj/4

   

facebook tweeter

제이머센터

정가 뉴스

청와대

더불어민주당

자유한국당

바른미래당

민주평화당

정의당

뉴스

3 NEWS

카빙뉴스

공약뉴스

이름뉴스

국회의원 300명 뉴스

경기 60

서울 49

부산 18

경남 16

인천 13

경북 13

대구 12

충남 11

전남 10

전북 10

충북 8

강원 8

광주 8

대전 7

울산 6

제주 3

세종 1

비례 47

특별시장 광역시장 도지사 교육감 34명

 

[ 공약뉴스 ] 팟캐스트 오픈
소리로 듣는 [ 투표 정보 ]

소개 | 광고안내 | 이용약관 | 개인정보정책 | 책임의한계와법적고지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고객센터 | 통합전 싸이트맵통합전지난 편집판

서비스 시작 2006. 8. 5 | 언론피해 대표상담 및 청소년보호 책임자 : 임 카빙 010-5285-7622 | 사업자번호 : 128-39-29964 | 발행인/편집인 : 임재현

   Copyright (C) CABING  Corporations.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