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터넷신문 등록번호 : 경기,아50842   발행목적  
 
      로그인 | 회원가입

서비스 전체

[ 카빙창업박람회 ] 가맹본사 신용등급 공개

정치개혁 원하시는 분 함께해요 [ 상식이 통하는 정치 시민모임 ] 2015 . 1 . 1 ~

성남시 분당구 을 국회의원
18sungnam_bundangu   

 
  이화여대 최순실씨 딸, 출석인정 서류 증빙없이 면담으로만 출석 인정 특혜
  글쓴이 : 발행인     날짜 : 16-10-15 21:39    

김병욱의원, 이화여대 최순실씨 딸, 출석인정 서류 증빙없이 면담으로만 출석 인정 특혜

 

- 이화여대, 4월 중 최순실씨와 딸의 1차례 방문 면담으로 훈련징빙자료 없이 출석인정

- 지난해 9월 실기우수자 최종 성적은 절대평가로 최소 B학점 이상 주는 비상식적인 내규 만들어

- 운동생리학, 달랑 A4 3장에 사진첨부 5개, 맞춤법 ,  띄워쓰기 조차 엉망진창인 레포트 1개 제출로 최소 B학점 이상 받아

- 코칭론, 첨부도 되지 않은 기말레포트에 교수 “잘 하셨어요!”칭찬, 빨간줄로 오타 고쳐주는 과한 친철, 제출 기한 넘겨 학기 끝난 방학 중에 제출해도 성적 인정

 

국회 교육문화체육관광위원회 소속 더불어민주당 김병욱의원(경기도 성남시 분당을)이 더불어민주당의원들이 이화여대를 항의 방문하여 제출받은 최순실씨 딸 정모양의 출석 및 학점 인정 서류를 검토한 결과 학사관리 내규 지침에 따른 수업 결손은 공문서 제출로 출석을 인정해야 하나, 공문서 제출 없이 4월 정모양과 그 어머니(최순실)의 훈련을 열심히 한다는 면담만으로 출석을 인정한 것으로 확인되었다.

 

또한 이화여대는 실기우수자 학생들의 최종 성적을 절대평가로 실적과 과제물 평가를 고려하여 최소 B학점 이상 주는 비상식적인 내규를 2015년 9월 만들어, 정모 양은 운동생리학 과제물로 A4 3장에 사진 5장을 첨부하여 한 페이지도 되지 않은 보고서를 제출하고 B학점 이상 받은 걸로 보인다.

 

코칭론 수업은 제출기한을 넘겨 학기가 끝내고 방학 중에 제출해도 1학기 성적을 인정한 것으로 보이며, 해당 리포트는 담당교수가 띄어쓰기, 맞춤법까지 첨삭지도를 직접 해 주는 친절함을 보였고, 해당 과제물은 인터넷 검색결과 짜깁기한 것으로 나타났다. 뿐만아니라 담당교수는 과제물이 첨부되지도 않았는데, “네, 잘하셨어요.”라고 칭찬을 한 후, 20분 후“앗! 첨부가 되지 않았습니다. 다시 보내주시면 감사하겠습니다.”라고 하는 등 납득이 안 될 정도의 친절함을 표현했다.

 

김병욱의원은 “이화여대는 지난해 9월 실기우수자들에게 최소 학점을 B학점 이상 주도록 하는 비상식적인 내규를 만들었고 최순실씨의 딸 정모양은 A4 한 장도 안되는 상식 이하의 리포트를 제출하고 그 혜택을 받았으며, 내규 상 수업 결손에 대해 공문서를 제출을 해야 하나 그 마저도 확인하지 않고 4월 중 면담으로 대체했다.”고 지적하며

 

“이화여대는 일반인의 상식으로는 도저히 납득이 안 되는 특혜를 최순실씨 딸에게 제공했음이 밝혀진 만큼, 이화여대 재학생들과 졸업생들의 명예를 지키기 위해서라도 대학의 지도 , 감독 권한을 갖고있는 교육부가 특혜에 관한 철저한 감사를 해야 할 것이며, 그 배후에 대해서도 명백하게 밝혀야 한다.”고 밝혔다.

 

후원하기. 위/아래/옆 후원광고 클릭 및 이용해 주세요. 감사합니다.
[ 공약뉴스 - 투표정보. 투표하고 감시하면 정치바뀐다 ] --- 소개 ---->
저작권자(c)
공약뉴스 출처 밝히고 무단 전재-재배포 가능


facebook tweeter
 

제이머센터

정가 뉴스

청와대

더불어민주당

자유한국당

바른미래당

민주평화당

정의당

뉴스

3 NEWS

카빙뉴스

공약뉴스

이름뉴스

국회의원 300명 뉴스

경기 60

서울 49

부산 18

경남 16

인천 13

경북 13

대구 12

충남 11

전남 10

전북 10

충북 8

강원 8

광주 8

대전 7

울산 6

제주 3

세종 1

비례 47

특별시장 광역시장 도지사 교육감 34명

 

[ 공약뉴스 ] 팟캐스트 오픈
소리로 듣는 [ 투표 정보 ]

소개 | 광고안내 | 이용약관 | 개인정보정책 | 책임의한계와법적고지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고객센터 | 통합전 싸이트맵통합전지난 편집판

서비스 시작 2006. 8. 5 | 언론피해 대표상담 및 청소년보호 책임자 : 임 카빙 010-5285-7622 | 사업자번호 : 128-39-29964 | 발행인/편집인 : 임재현

   Copyright (C) CABING  Corporations.  All  Rights  Reserved